1주년 맞은 YES24 F1963점, 방문 고객 60만명 육박… “부산 핫플레이스로 자리잡아”

복합문화공간 예스24 F1963점, 입소문 타고 매월 평균 4만9000여명의 소비자 방문
1년 간 바이백 서비스 통해 모인 중고 도서 8만3000여권에 달해
오픈 1주년 기념 추석 연휴인 9월 24일 정상 영업, 9월 한 달 간 대형 작가의 강연회와 원데이 클래스 및 경품 이벤트 마련

2018-09-03 10:51 출처: YES24

예스24 F1963점 도서갤러리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9월 03일 -- 9월 24일로 1주년을 맞는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김석환)의 중고서점 ‘예스24 F1963점’이 60만명에 육박하는 누적 방문 고객수를 기록하며 명실공히 부산 지역 핫플레이스로 자리잡고 있다.

부산시 수영구 망미동에 위치한 예스24 F1963점은 미술관에 온 것처럼 책을 여유롭게 감상하고 즐길 수 있는 컨셉의 복합문화공간을 표방한다. 과거 와이어 생산공장 및 제품 창고로 사용되던 공간에 개성과 매력을 극대화한 이색 공간으로 새롭게 탄생해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으며, 월평균 약 4만9000명의 고객들이 예스24 F1963점을 방문하고 있다.

특히 어린이 도서 재고를 다량 갖추고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공간을 구성해 아이들을 위한 최적의 교육 장소로도 주목 받고 있는 예스24 F1963점은 여름방학 시즌인 7월 21일부터 8월 21일까지 고객 8만여명의 발길을 이끌었다. 또 예스24 F1963점의 주말 방문 고객수는 주중에 비해 약 4배 가량 높다.

예스24 F1963점을 찾는 소비자들은 다 읽은 책을 되파는 ‘바이백’ 서비스도 활발히 이용하고 있다. 약 1년 간 예스24 F1963점에 바이백 서비스를 통해 모인 도서는 총 8만3000여권으로, 어린이 분야 도서가 2만1000여권으로 가장 많았고, 문학과 유아 분야가 뒤를 이었다.

한편 예스24 F1963점에 방문한 고객들은 도서뿐 아니라 책과 관련된 기프트 상품에도 많은 관심을 보였다. 예스24 F1963점 내 기프트 판매량은 전체 대비 20%로, 국내도서 판매량 64%에 이어 두 번째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yes24.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