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포럼 청년의 날, 백세 철학자 김형석 교수와 청년들의 대화

100년을 살아가고 있는 철학자, 이 시대 청년의 물음에 답하다
세기의 대화, 백세 철학자 김형석 교수 제주포럼 찾는다

2021-06-22 11:35 출처: 제주평화연구원

제주포럼 청년의 날에 김형석 연세대 교수가 청년과의 대화에 나선다

서귀포--(뉴스와이어) 2021년 06월 22일 -- 6월 24일(목) 제주포럼 청년의 날이 개최하는 가운데 백세 철학자 김형석 연세대학교 명예교수가 이 시대 청년들의 물음에 답한다.

이번 세션에서는 ‘세기의 대화: 100년의 시간을 넘어서다!’라는 주제로 김형석 교수가 걸어온 삶 속에서 경험한 우리 사회의 성장 과정과 청년세대가 만들어갈 미래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세대 간의 대화와 소통으로 공감대를 이루고자 한다.

김형석 교수는 1920년 평양에서 출생해 현재까지 활발한 저술 활동과 방송 및 강연을 하며 101세란 놀라운 나이에도 청년의 정신, 용기와 열정의 가치를 몸소 실천하고 있다. 일제강점기부터 해방, 탈북과 한국전쟁, 군부독재 시대부터 민주화 운동, 그리고 오늘날 코로나19 팬데믹 시대까지 결코 순탄하지 않았지만 인내와 용기를 잃지 않는 그의 삶은 그 자체로 시대와 세대를 초월하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김 교수는 제주포럼에서 가치관 혼란과 실종으로 인해 부조리와 모순이 가득한 사회를 살아가는 청년들에게 필요한 용기와 지혜를 나눌 예정이다.

먼저 ‘희망을 만드는 사람들’이란 특별 강의에서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건설적인 가치관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후 백세 맨토로서 인생과 사회문제를 아우르는 청년들의 질문에 답하며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 세션에는 허정옥 제주평생교육장학진흥원 원장이 사회를, 2020 청년친화헌정대상을 수상한 김황국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 위원이 좌장을 맡아 강의와 질의응답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황국 의원(국민의힘, 용담1동, 용담2동)은 제11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소속 의원으로서 ‘도민의 행복한 제주, 청년의 미래가 있는 제주’를 실현하고자 제10대 의회부터 청년 이슈를 제기하고 청년 기본 조례 제정, 청년 담당관 신설, 청년센터 설치 등 제주 청년정책기반을 조성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특히 청년 조례 제정 이후 제주 청년 소통·교류 공간을 활용할 수 있는 정책들을 추진하는데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으며, 다양한 청년정책의 효과적·안정적 추진에 필요한 재원 확보를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대표 발의한 제주특별자치도 청년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2020.7.2.)은 기존 ‘제주특별자치도 청년 기본 조례’를 ‘청년기본법’ 및 ‘청년기본법 시행령’의 내용에 부합하도록 개정해 제주의 청년 정책의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수립과 지원 근거를 마련했다. 11대 의회에서도 청년 관련 정책 발굴을 위한 사례 조사 등의 의정활동을 통해 청년을 대상으로 하는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지원시스템이 마련됐으며 청년의 자립 기반 형성과 권익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제주포럼 개요

제주포럼은 한반도와 동아시아 지역의 평화와 공동번영을 모색하기 위한 다자협력 및 논의의 장으로 2001년 출범했다. 제주특별자치도, 외교부 등의 행·재정적 지원으로 개최되는 공공포럼으로 대통령 또는 국무총리가 참석하는 정책 담론 교류의 장 역할을 하고 있다.

청년친화헌정대상

국회사무처 소관 사단법인 ‘청년과 미래’의 주관하에 청년의 삶을 위해 노력한 국회의원, 지방자치단체, 시도의원에게 수여하는 헌정대상

제주평화연구원 개요

제주평화연구원은 외교부와 제주특별자치도의 출연기금으로 설립된 비영리 전문 연구기관이다. 창의적 연구 활동 및 폭넓은 학술 교류 활동을 통해 한반도 및 동아시아 지역의 평화 정착과 협력 증진을 사명으로 삼고 있으며 폭넓은 평화 교류 및 네트워크의 중심이 되고자 모든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웹사이트: http://jpi.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