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기술지주·고려대 기술지주, ‘창업활성화’ MOU 체결

양 기관 지난달 29일 창업 활성화 및 협력체계 구축 관련 MOU 체결
교내 창업기업 및 자회사의 투자유치 활성화, 대학 기술지주 펀드운용 기틀 마련

2021-08-02 16:49 출처: 건국대학교

왼쪽부터 고려대학교 기술지주 장재수 대표와 건국대학교 기술지주 송창선 대표가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8월 02일 -- 건국대학교 기술지주(대표 송창선교수)는 최근 고려대학교 기술지주(대표 장재수)와 ‘협력체계 구축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2009년에 설립된 고려대 기술지주는 자본금 204억원과 자회사 49개(총투자 204억원)를 갖고 있고 298억원 규모의 투자조합 펀드 주관 운용(GP) 및 중기부 선정 TIPS(Tech Incubator Program for Start-up) 운용사로서, 전국 75개 대학기술지주 중 선두권 기관으로 대학 내 창업 지원 및 투자를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주회사 업무 협력 및 펀드 운영 노하우 공유 △대학 내 유망 창업기업과 기술지주 자회사의 추천 및 발굴 △추천 기업에 대한 투자 및 지원 사업 연계 △투자기업에 대한 교육 △멘토링 및 비즈니스 네트워킹 협력 △국내·외 투자자 및 관련 기관 교류 촉진을 위한 협력 등 두 기관의 발전과 대학 내 유망 기업 발굴 및 투자 촉진과 네트워크 강화를 위해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건국대 기술지주는 7월 20일 50억원 규모로 결성된 ‘고려대 대학창업 제2호 개인투자조합’ 펀드에 LP로 참여해 1억원을 출자하기도 했다. 이 펀드는 한국모태펀드 출자사업에 선정돼 고려대 기술지주 주관(GP)으로 건국대 기술지주, 고려대 의료원기술지주, 광운대 기술지주 등이 함께 출자했으며 학생 창업, 교원 창업, 자회사 창업 등을 대상으로 ICT 융복합 및 바이오 헬스케어 부문에 집중 투자 및 육성할 계획이다.

송창선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교내 창업기업 및 자회사 등에 대한 투자유치 활성화와 건국대 기술지주의 펀드 운용을 위한 기틀을 마련하고 건국대의 기술사업화 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