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EG LA, VVC 관련 특허 풀 라이선스 도입

2022-01-28 13:35 출처: MPEG LA, LLC

덴버--(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28일 -- MPEG LA, LLC가 VVC 특허 포트폴리오 라이선스(이하 VVC 라이선스 또는 라이선스)를 도입한다고 27일 발표했다.

공동 라이선스는 차세대 영상 압축 표준 기술인 VVC (Versatile Video Coding) 표준에 대한 필수 특허를 포함한다. VVC는 H.266 및 MPEG-I Part3으로도 알려져 있다.

VVC는 비트레이트(bitrate·초당 전송 비트 수)를 상당한 규모로 줄이고 압축률을 높인다. 이를 통해 인터넷, TV, 모바일 전송, 수신 및 사용을 위해 비디오를 인코딩·디코딩하는 제품에서 속도와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VVC는 고화질TV(HDTV), 초고화질 TV(UHD), HDR (High Dynamic Range), 전 방향 360° 비디오에서 4~8K와 더 높은 해상도를 구현할 수 있다.

MPEG LA의 VVC 라이선스에 대한 초기 특허권자는 b<>com, 영국방송공사(BBC), 디지털 인사이트(Digital Insights Inc.), FG 이노베이션 컴퍼니(FG Innovation Company Limited), 한화 테크윈(Hanwha Techwin Co., Ltd.), 코닌클리케 KPN(Koninklijke KPN N.V.), 일본방송협회(Nippon Hoso Kyokai), 오렌지(Orange), 지멘스(Siemens Corp.), 타지번2(Tagivan II LLC), 비디오(Vidyo, Inc.)다.

래리 혼(Larry Horn) MPEG LA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는 “시장이 이해할 수 있는 단순함으로 모든 종류의 VVC 애플리케이션을 포괄하는 중요한 라이선스를 그토록 짧은 기간 안에 구축한 특허권자에 찬사를 보낸다”며 “모든 VVC 필수 특허권자의 참여를 환영한다”고 밝혔다. 그는 “MPEG LA는 특허권자와 구현자 사이에 균형을 유지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MPEG LA의 VVC 라이선스는 시장이 기대하는 대로 합리적이고 투명하고 공평하게 적용되는 동일한 조건에 따라 모두가 VVC를 보다 폭넓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우리의 노력을 다시 입증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혼 사장은 “과거 어느 때보다 차세대 비디오 시장은 믿을 수 있는 풀 라이선스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https://bit.ly/33YjvUK 에서 VVC 특허 포트폴리오 라이선스와 라이선스 조건 요약본을 볼 수 있다.

MPEG LA의 목표는 전 세계 누구에게나 가능한 많은 VVC 필수 특허를 단일 라이선스로 같은 조건에 제공하는 것이다. 따라서 MPEG LA는 VVC 표준에 필수적인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모든 당사자를 환영한다. 특허를 제출하면 MPEG LA의 특허 전문가들이 필수성을 평가해 라이선스에 필요하다고 판단될 경우 라이선스에 포함하게 된다. 관심이 있는 VVC 특허권자는 https://bit.ly/3HcrPhS
에서 특허 제출에 관한 조건 및 절차 사본을 요청할 수 있다.

MPEG LA, LLC 개요

MPEG LA는 기술 표준 및 기타 기술 플랫폼에 대한 세계 최고의 원스톱 라이선스 제공 업체다. 1990년대 설립된 MPEG LA는 현대적인 특허 풀을 창시해 가전 업계 역사상 가장 폭넓게 채택된 표준을 만드는 데 일조했으며 기타 획기적 기술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있다. MPEG LA는 94개국의 특허권자 약 280명이 보유하고 사용권자가 7300명에 이르는 2만5000여 개의 특허로 구성된 다양한 기술에 대한 라이선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MPEG LA는 사용자들의 기술 선택 실행 과정을 지원하면서 기본적인 지적 재산, 운영 자유, 소송 위험 감소, 사업 계획 과정의 예측 가능성 정보에 접근 가능한 라이선싱 솔루션을 제공한다. 웹사이트(www.mpegla.com)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20126006027/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mpegla.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